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41

자신을 알아가는 기쁨과 가벼워짐, 그리고 함께 바라고 있는 것의 발견 7월 '사람을 듣기 위한 세미나' 해보고 지난 7월 25일과 26일 양일간, 사람을 듣기 위한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맛보기 미니세미나, 자신을 알기 위한 세미나, 그리고 사람을 듣기 위한 세미나까지 연속 참여자가 네 분이나 있었습니다. 한 달에 한번씩 보는 반가운 사이가 된 기분이 듭니다. '소통학교의 탐구생활이 계속 참여하고 싶은 프로그램인가보다' 하고 의미를 부여하고나니 뭔가 뿌듯하고, 더 잘 만들어보고 싶은 마음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이번 프로그램은 '사람을 듣기 위한 세미나'였습니다. 일상에서 상대의 이야기가 듣기 싫어지거나, 듣고 있지만 들리지 않는 것 같은 일들이 종종 있습니다. 혹은 말하고 있는 상대의 입을 막고 싶은 경우도 아주 가끔 있는 것 같아요. 가까운 친구, 연인, 가족들이라면 상대.. 2020. 7. 31.
<슬기로운 탐구생활> 7월 맛보기이야기 _ '배운다' 보다 서로 소통하는 느낌이었어요~ 7월 진행된 맛보기 세미나 소식을 전해요~ 지난 11일 무더웠던 토요일에 참가자들과 열띤(^^) 탐구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테마는 '흔들리지 않는 인간관계' 였습니다. '그런게 있어? 그런 게 가능해?' 하기 전에 '흔들리지 않는 인간관계'라는 게 정말 어떤 것인지 살펴보았습니다. 자신에게 그런 관계가 어떻게 되어있는지 함께 꺼내어 살펴보았어요. 흔들리지 않는 인간관계에 대해 살펴보려고 하니, '관계가 힘들다, 나쁘다, 흔들린다'라고 느낄 때의 자신에 대해서 살펴보게 되었어요. 가까운 주변 사람과의 일상적으로 맺고 있는 관계에 대해 한번 살펴본, 그야말로 '맛보기 탐구' 시간이지 않았을까 싶어요. 매번 프로그램을 준비하면서 재원과 진선은, '어떤 테마로 사람들과 탐구해갈까?' '우리 각자는 소통학교가 어.. 2020. 7. 21.
사이엔즈 아카데미 영상 part 1 누구나 그 사람답게 살 수 있는 사회를 바라는 젊은이들을 위한 배움의 장소 「사이엔즈 아카데미」. 전 세계에서 와서 생활이나 직장, 모든 것을 배움의 장으로 살려갑니다. 세계로 뻗어나가는 사람이 인간으로서 성장하기 위한 환경을 애즈원 네트워크 스즈카 커뮤니티에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사이엔즈 아카데미를 3회에 걸쳐 소개하겠습니다. 이번 Part1에서는 브라질에서 2017년 출발한 디에고의 지금까지의 변화와 앞으로의 소망을 소개합니다. 다음번 Part 2에서는 한국에서 와서 사이엔즈 아카데미를 졸업한 백흥미에 초점을 맞춥니다. Scienz Academy http://as-one.main.jp/zaidan/HP/ As One Network Japanese http://as-one.main.jp/ English.. 2020. 7. 17.
<슬기로운 탐구생활> 6월 자신을 알기 위한 세미나 잘 마쳤어요. 6월 자신을 알기 위한 세미나, 잘 마쳤어요~ 자신의 가치관, 판단, 욕구, 감정, 기분 등등 자신 안에서 일어나는 이런저런 감정과 생각들을 조금은 거리를 두고, 객관적으로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그때그때 자신을 알아차리는 것에서 시작해, 정말은 어떤걸 바라는 걸까? 자신에 대해서도 상대에 대해서도, 어떻게 되기를 바라는걸까가 보여오는 자리였어요. 진심에 한발 한발 다가가는, 시원한 개운한 그리고 따뜻한 기분. 그 공기의 느낌이 참 좋았습니다. 참가자들의 소감 자기를 알기 위한 프로그램은 무얼지 탐구생활은 무얼지 알쏭달쏭했어요. 쿨쿨 잠들 수 있을만큼, 너무나도 편한 느낌. 부끄러운 이야기도 편하게 내놓을 수 안전한 분위기. 그리고 무겁게 쌓여있던 자기에 대한 편견이 가볍게 놓아졌어요. 화내는 것, 고민.. 2020. 7. 4.
사이엔즈 아카데미 Life 6월호 今月はアカデミー始まってから4度目の集中研究会をやりました! 今回は10人参加してサイエンズ研究所から小野さんが入って5日間の期間で開催しました。 じっくりとアカデミー生どうし普段の暮らしやOJLやミーティングをともにしている人達でやっているので、お互いにオープンにしながら知り合いながら検討しました。 サイエンズアカデミーのという学びの場のなかで様々にサイエンズメソッドに触れる機会はありますが、集中研究会のように集中して知る機会は貴重だと思います。 集中研究会をやりながら日々過ごしていてどのような変化があったのか紹介したいと思います。 ヨミンを囲うアカデミー生 ヨミンは韓国からアカデミーに来ているアーちゃんの娘(2歳) 左手前がアーちゃん --------------------------------------------------------- ・フェリックス --------.. 2020. 6. 16.
<슬기로운 탐구생활> 맛보기 프로그램 후기 " 세미나에 대해, 누군가 말하는걸 듣는 수동적이고 수용적인 이미지를 가지고 있었어요. 방에 들어갔을 때 동그랗게 앉아있고 (한쪽을 바라보고앉는게 아닌) 돌아가면서 말하기 시작할 때, 이 방식으로 내가 얻고 돌아가는 것이 있을까라는 의문이 들었어요. 그런데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고 나의 이야기 하기 시작하면서 그런 의문들이 사라지고 손에 꼽히게 빠르게 지나간 3시간을 보냈습니다! 내면에 귀기울이고 그것을 말로 하는 과정에서 궁금증도 풀리고 많은 것을 얻고 돌아가요~" " 생각했던 거랑 비슷했다. 사람들과 서로 본인의 마음을 충분히 꺼내 놓으면서 살펴보는 과정이 좋았다. 이번엔 서로 질문을 하며 인사이트를 얻기보다는 스스로 꺼내 놓는 과정에서 정리되는 지점이 많았던것 같다. " "역시 정답은 없지만 관점을 .. 2020. 6. 16.